오산시 맞춤형진로수업 ‘찾아가는 진로Dream’ 운영

머니투데이 더리더 편승민 기자 입력 : 2020.07.02 15:13
오산시 삼미초등학교 '찾아가는 진로Dream'/사진=오산시청 제공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관내 초등학생 및 중3학년을 대상으로 진로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미래사회의 진로 방향에 대해 알아보는 ‘찾아가는 진로Dream’프로그램을 지난달 29일과 30일 삼미초등학교에서 시작했다.


‘찾아가는 진로Dream’은 오산시에서 양성한 진로진학 전문컨설턴트가 지난해 오산시진로진학상담센터 드림웨이에서 개발한 학년별 맞춤 진로 프로그램을 학교에서 진행하는 사업으로 올해 처음 시작됐다.

초1~4학년 ‘오늘의 주인공은 나야! 나!’, 초5~6학년 ‘미래의 주인공은 나야! 나!’, 중3학년 대상으로는 ‘중3이 알아두면 쓸모 있는 진로’라는 주제로 각 학급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에 진행된 프로그램은 5~6학년을 대상으로 ‘미래의 주인공은 나야! 나!’라는 주제로, 협업과 창의력을 통한 문제해결 능력을 키우며 미래사회의 인재상에 대해 자유롭게 답을 찾아보는 내용이 진행됐다.

학교의 신청을 받아 운영되는 ‘찾아가는 진로Dream’ 은 올해 관내 13개교 107학급 신청완료 했으며, 코로나19 상황과 학교별 일정에 따라 유연하게 수업을 운영할 예정이다.

오산시 관계자는 “급변하는 시대에 진로교육의 중요성은 나날이 커지고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진로교육을 통해 오산의 학생들이 진로의 영역을 넓혀 원하는 진로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carriepyun@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