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네이버-NBP와 온라인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한 MOU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7.25 15:10
▲7월 22일 연세대 언더우드관에서 진행된 연세대와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의 협약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연세대학교(총장 서승환)는 ‘클라우드 기반 온라인 교육 플랫폼 구축 및 공동사업 개발 협력’을 위해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NBP, 대표 박원기)과 손을 잡았다.



연세대는 국내 대표 IT기업인 네이버의 기술 지원과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기반으로 글로벌 교육 시장 진출을 위한 온라인 교육 플랫폼(가칭 ‘Y-EdNet’)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네이버는 연세대의 온라인 교육 콘텐츠 제작 및 홍보에 협력해 초기 플랫폼의 확장을 도울 예정이다.



연세대와 네이버는 향후 Y-EdNet에서 발생하는 교육 빅데이터, 한국어 음성 빅데이터 등에 기반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공동 사업 개발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연세대 서승환 총장은 “코로나19로 촉진된 교육환경의 디지털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코로나19 위기를 고등교육 혁신의 밑거름으로 삼겠다”며, “온라인 수업과 오프라인 수업을 결합한 차세대 교육방식인 ‘블렌딩(BLENDING, BLENDed learnING)’ 수업을 지원하는 플랫폼 구축을 위해 네이버와 협력하고 네이버가 보유한 온라인 플랫폼 사업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박원기 대표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연세대의 온라인 교육 플랫폼이 안정적인 온라인 교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MOU를 통하여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 보유한 다양한 클라우드 기반의 인공지능 기술들을 제공해 연세대가 글로벌 교육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