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문화재단, '홍천찰옥수수' 드라이브스루로 싹스리!

3일간 행사 성공적 마무리로 지역농가-소비자 호응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8.04 09:52
홍천문화재단은 홍천찰옥수수축제 취소로 대체 운영한 홍천찰옥수수 드라이브스루 판매행사를 지난 2일 종료했다.


지난 7월 31일부터 8월 2일까지 진행한 이번 행사는 홍천군에서 진행한 첫 드라이브스루 행사이기도 해 큰 관심을 끌었는데, 5개 농협이 준비한 모든 수량을 완판하면서 대략 200,000만개(2,000접)에 육박하는 판매량을 기록했다.

판매행사는 피서철과 맞물리면서 아침 일찍부터 차량으로 북새통을 이뤘다.

행사 도중 옥수수 재고가 바닥 위기에 몰려 재고가 줄타기를 하는 등 아찔한 상황이 계속되었는데, 특히 찐옥수수는 삶는 양이 주문량을 따라가지 못해 예약 후 주위 주차장에서 대기하는 차량도 있었다.

재단 관계자는 “옥수수는 채취 후 시간이 지날수록 당 성분이 전분으로 바뀌어 하루만 지나도 맛이 달라 기지 때문에 당일 채취한 물량을 공급해야 해 물량확보에 어려움이 있었다.”라며, “옥수수 물량을 감당하기 위해 농협과 농가들이 큰 고생을 했지만,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혀 힘들었던 상황이 일부 해소되어 다들 크게 만족하고 계시다.”라고 밝혔다.

옥수수를 구매한 관광객은 “편리하고 저렴하게 옥수수를 살 수 있는 드라이브스루를 매년 했으면 좋겠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홍천문화재단 대표이사(이사장 허필홍) 전명준은 “드라이브스루 판매행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도와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라고 말하며 “코로나19 시대를 극복할 수 있는 다양하고 창의적인 방법을 모색해 군민의 시름을 덜어가겠다.”라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