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과기부 주관 지하공동구 스마트 공모사업 선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9.03 22:14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의 ‘세종공동구 스마트 통합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의 2020년 지하공동구 스마트 안전관리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공모는 한국판 뉴딜 정책과 연계된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 디지털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과기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주관한다.


이번 사업이 추진되는 세종 지하공동구는 시민의 생활과 가장 밀접한 라이프 라인으로 ▲통신시설 ▲난방시설 ▲상수도시설 ▲중수도시설 ▲전력시설 등 5개 시설을 수용하고 있는 지하 핵심기반시설이다.

이번 선정으로 시는 과기부로부터 27억 3,000만 원을 지원받아 세종공동구 5.6㎞구간에 ▲사물인터넷(IoT) 로봇 ▲인공지능 ▲디지털트윈시스템을 구축하고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을 도입한다.

사물인터넷 로봇은 각종 센서를 탑재하고 공동구 내부 레일을 통해 이동하며 실시간 영상·열화상 및 센서 데이터를 전송, 상황실에서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인공지능은 로봇에서 전송한 위치별, 시설별, 환경정보별 데이터를 기반으로 최적의 인공지능 딥러닝을 수행해 정확도 높은 위험예측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맡는다.

디지털트원시스템은 사업구간에 대한 3D 가상공간을 구축, 현장의 이동식 레일로봇, 지능형 폐쇄회로(CC)TV, 외부환경센서 등과 연동해 통합제어를 통한 가상점검이 가능하도록 기능을 제공한다.

시는 최첨단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세종공동구 스마트 통합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사업으로 세종공동구를 한층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동영 도시정책과장은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시스템 구축 사업으로 지하 시설물 안전관리에 획기적인 진전이 있을 것”며 “이번 사업을 계기로 세종시민의 안전한 생활환경조성을 위해 지하공동구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