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자살예방의 날' 생명사랑 집중홍보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9.09 09:52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오는 10일 자살예방의 날 집중홍보 기간(8월 25일 ~ 9월 11일)을 맞아 ‘함께하는 사회만이 자살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생명존중 문화조성을 위한 캠페인 및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9월 10일은 국제적으로 확산되는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생명존중 문화에 기여하기 위해 WHO(세계보건기구)에서 공식적으로 제정한 ‘세계 자살예방의 날’이며 한국은 OECD 가입국 중 자살률 1위, 충남은 전국에서 자살률 1위를 차지할만큼 자살은 심각한 사회문제이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군은 자살예방 현수막을 곳곳에 게재(22곳)하고 각 기관의 전광판을 활용하여 자살예방 상담전화 홍보영상을 송출했으며, 보건소 방문 주민 대상 자살예방 홍보영상 상영, 우울증 선별검사, 정신건강 상담전화 안내 홍보물 배부 등 자살예방 홍보 캠페인을 집중 추진한다.

또한 자살유해환경 차단을 위해 번개탄 판매함 설치업소 77개소에 생명사랑 종이봉투 5,000매를 배부하여 생명존중 문화조성을 위한 사업을 추진했다.

김갑수 보건소장은 “자살예방은 이웃에 대한 작은 관심으로부터 시작한다”며 “군민 모두 자살예방에 적극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