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배우 김영광, 못 말리는 ‘조카 바보’ 삼촌의 등장!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미희 기자 입력 : 2020.09.11 09:56
오늘(11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황지영, 김지우)에서 김영광이 못 말리는 ‘조카 바보’의 면모를 뽐낸다.

이날 방송에서 김영광은 필라테스와 요리, 먹방으로 알찬 싱글라이프를 선보인다. 바쁜 일상을 보내던 중 김영광은 조카를 위해 앨범을 손수 만들기 시작, 흐뭇한 미소를 띤 채 사진을 한 장 한 장 정리하며 점차 활기를 찾아간다고.

이어 조카들과의 영상 통화를 시작한 김영광은 풍선 인형 옷과 깔 맞춤용 두건까지 착용한 채 특별한 인형 분장 쇼를 펼친다. 해맑은 뜀박질과 함께 외계인에게 잡혀가는 상황 극을 꾸미는가 하면, ‘공룡 스텝’과 함께 완벽한 공룡 연기까지 선보인다고. 보는 이들의 입 꼬리까지 절로 끌어올릴 ‘조카 바보’ 삼촌의 다정다감한 면모에 기대감이 한층 더해진다.

그러나 김영광은 예상과는 다른 조카들의 리액션에 씁쓸함을 토로한다고. 과연 조카들은 엉뚱 발랄한 인형 분장 쇼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조카 사랑이 넘치는 김영광의 흐뭇한 일상은 오늘(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MBC <나 혼자 산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