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2020년 전국 자활사업평가’ 우수 지자체 선정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쾌거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12.24 13:57
 
▲왼쪽부터 최석규 고양시 복지정책과장, 이재준 고양시장, 이완범 복지여성국장, 차미량 자립지원팀장./ ©고양시 제공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보건복지부 주관 ‘2020년 전국 자활사업평가’에서 자활분야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고양시가 기관부문 우수 지자체로 선정된 것과 더불어, 지역자활센터 종사자 부문에서는 경기 고양지역자활센터 박종운 센터장이, 그리고 고용복지연계 종사자 부문에서 자립지원 조미영 상담사가 함께 유공자 표창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전국 229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자활분야 평가는, 자활분야 실적이 우수한 지자체에 대해 포상을 함으로써 자활사업 관련 추진 동력을 확보하고 참여자와 실무자의 사기를 높여 자활사업의 활성화 및 내실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자활근로, 자산형성 지원사업, 자활기금 집행, 자활사업 등을 평가해 총 9개 부문에서 표창이 이뤄졌는데, 고양시는 근로빈곤층의 자립 지원 및 특화사업 활성화로 좋은 성과를 창출해 3개 부문(기관, 지역자활센터 종사자, 고용복지연계 종사자)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와 고양지역 자활센터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사회공헌형 자활 수퍼마켓 ‘GS THE FRESH 고양백석점’을 오픈하는 등 근로능력이 부족한 시민에게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온 점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면서, “이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민관이 협력해 지속적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