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아동학대예방 전담공무원 배치 추진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01.13 12:23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시가 아동보호 전담기구를 설치해 아동학대 예방에 공공성을 강화한다.

8일 시에 따르면 관련조례를 개정, 일명‘아동보호팀’을 신설해 7월부터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신설예정인‘아동보호팀’은 아동학대 예방과 보호를 위한 전담공무원 8명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아동학대 발생에 따른 현장조사와 판정, 피해아동 안전 조치, 보호대상아동 총괄 사례관리 등의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이렇게 되면 민간에서 수행하던 아동학대 조사 및 관리업무에 공공성이 강화되고, 보호대상 아동에 대한 보다 체계적이고 적극적 관리가 이뤄질 전망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최근 한 아동이 양부모로부터 학대받아 죽음에 이른 것에 참담함을 금치 못한다.”며, 그렇게 되기까지 주변에서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은 점에 어른들은 깊이 반성해야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울러 안양에서만큼은 절대 이런 일이 없도록 하고자 한다며 주변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