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진흥공사,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3.04 13:32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황호선, 이하 ‘공사’)는 3일 공사 대회의실에서 부산광역시 및 부산 소재 공공기관 8개 기관(간사기관 한국자산관리공사)과 ‘부산 지역경제 및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공사는 매년 약 1억원을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BEF)’으로 조성하고, 국가 일자리정책의 핵심과제인 사회적경제 및 지역경제활성화의 기반 마련에 앞장설 계획이다.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BEF)은 부산지역 공공기관이 지역상생 및 민간일자리 창출을 위해 설립한 공동펀드로 2018년부터 현재까지 총 28.3억원의 기금을 조성했으며, 오는 2022년까지 총 50억원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협약에 참여한 기관들은 부산지역 사회적기업 육성을 위한 재정적 지원뿐만 아니라, 각 기관의 특성에 맞게 경영컨설팅, 판로·홍보지원, 판로확산, 인재육성 등을 제공하여 일회성 단순지원이 아닌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장기적으로 성장하고 자립할 수 있는 기업생태계를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황호선 한국해양진흥공사 사장은 “우리공사는 부산에서 설립된 공공기관으로 이전 공공기관들과 협약을 통해 서로의 역량을 합쳐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과 지역 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며, 이번 계기를 통해 민간 일자리 창출 및 부산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보다 많은 역할을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