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21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 편성(안) 1조6,574억원 제출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04.12 09:41
안양시는 9일 금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으로 1조6천574억원을 편성, 8일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제1회 추경예산 대비 6.5%인 1,019억원이 증가한 액수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일반회계 1조3천62억원과 특별회계 3천512억원 규모다.

일반회계의 주요 세입재원은 세외수입(106억원), 조정교부금 증가분(104억원) 및 국도비보조금(170억원) 등이다.

주요 사업 분야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공공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 시 역점사업 및 주민편익 증진 SOC사업, 국가추경에 따른 국·도비사업 등 필수경비가 편성됐다.

시는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활력 플러스 일자리사업에 15억원, 공공배달앱 이용지원 4억원, 스마트슈퍼 육성사업 1억원, 지역화폐 할인보전금 지원 4억원을 각각 반영했다.

석수체육관과 치매전문요양원 건립 각 30억원, 장애인복합문화관 건립 52억원, 안양초등학교 통학로 주변 지중화 사업 19억원, 갈산어린이공원 지하 공영주차장 조성 사업 30억원, 평촌대로 지하 공영주차장 조성 사업 13억원 등 시민편익 사업 추진에도 역점을 뒀다.

이날 제출된 추경은 이달 19일부터 30일까지 열리는 제265회 안양시의회 임시회에서 심의할 예정이다.

최대호 시장은 스마트행복도시 추진에 필요한 사업들이 주류를 이룬다며,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