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벤처스, 핀테크 스타트업 ‘캐시멜로’ 투자 집행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04.15 22:20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JB벤처스가 모바일 환전 시스템 개발 스타트업 (주)캐시멜로(대표 윤형운)에 투자했다고 12일 밝혔다. 투자규모는 비공개이다.

캐시멜로는 모바일 환전 시스템을 개발하는 핀테크 스타트업이다. 

해외송금 방식을 이용한 여행지 ATM 인출 인프라를 기반으로 실시간 환전과 여행지 24시간 출금 시스템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해외 계좌를 미보유한 고객도 실물 카드 없이 캐시멜로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여 여행지 공항 등의 해외 ATM위치를 검색하고, 간단한 OTP코드로 외화 수령이 가능하다. 

또한 다국가에 지급결제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센터 네팅을 통한 비용 절감으로 최저 환율의 환전 서비스를 제공한다.

여행자 환전 시장은 약 32조원 규모로 지속적으로 성장해 왔으나, 은행의 복잡한 외화소싱 구조로 발생되는 높은 고정비용은 고객의 부담이었고, 출국전에 환전 절차를 완료해야 했기 때문에 큰 현금이 도난이나 분실 리스크에 노출되거나, 외화가 남거나 부족할 때 대처할 수 있는 수단이 제한적이었다. 

캐시멜로는 이러한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해외 은행이나 핀테크 기업과 공급계약을 완료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JB벤처스 유상훈 공동대표는 “캐시멜로는 해외여행자들의 번거로운 환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꾸준히 성장해 온 스타트업”이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캐시멜로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JB벤처스는 중부권 최대규모 도시가스 공급기업 JB 주식회사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시너지엑스가 합작으로 투자하여 설립한 법인형 액셀러레이터이다. 

JB벤처스는 충청권에서는 최초로 TIPS 운영사에 선정되기도 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