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국 경기도의장 “5·18 41주년 맞아 민주화의 의미와 가치 되새기길”

의장단,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05.11 22:03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등 의장단이 11일 ‘제41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일주일 앞두고 광주에 자리한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찾아 민주화운동의 희생자를 추모했다./경기도의회 제공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수원7) 등 의장단이 11일 ‘제41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일주일 앞두고 광주에 자리한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찾아 민주화운동의 희생자를 추모했다. 

장 의장은 이날 오후 진용복(더민주, 용인3)·문경희(더민주, 남양주2) 부의장과 함께 집례관의 안내에 따라 추모탑에서 헌화와 분향을 한 후 묵념 하는 등 예를 갖춰 참배했다고 이같이 밝혔다. 

이어 윤상원·박관현 열사가 안장돼 있는 묘역을 순회한 뒤 추모관 내 전시공간에서 5·18 기록물을 관람했다.

장 의장은 “5.18 민주화운동은 우리나라 현대사에서 가장 큰 아픔 가운데 하나로 아직 그날의 상처는 아물지 않았다”며 “제41주년을 맞아 5.18 민주화운동 역사를 되짚어 보고 민주화의 의미와 가치를 되새겼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