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K-FOOD 디지털콘텐츠 창작소 ‘aT 스튜디오’ 개소

사진·크로마키 영상·라이브방송 스튜디오, 화상상담실 서비스 제공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5.14 09:57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김춘진)는 12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농수산식품의 디지털 홍보콘텐츠 제작과 판로를 지원하기 위한 ‘aT 스튜디오’를 개소했다.

개소식은 aT 김춘진 사장, 농림축산식품부 이용직 식생활소비급식진흥과장, 천선미 고창 부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aT 스튜디오의 공간별 업무 시연과 시설 참관, 제막식 등으로 진행됐다.

aT 스튜디오는 70여평 규모에 30여 종의 최첨단 촬영 장비를 갖추었으며, ▲사진 촬영을 위한 ‘스마트 스튜디오’ ▲SNS 등 홍보영상 촬영을 위한 ‘크로마키 스튜디오’ ▲라이브 커머스 진행이 가능한 ‘라이브 스튜디오’ ▲해외 바이어 상담 지원을 위한 ‘온라인 화상상담실’로 구성되어 있다.

이곳에서 농수산식품의 홍보사진·영상 콘텐츠 제작, 인플루언서 활용 라이브커머스 방송, 해외바이어 대상 온라인 제품홍보 등이 이뤄지며, 디지털을 활용한 K-FOOD의 온라인마케팅 거점 역할을 하게 될 전망이다.

특히, 이날 개소식 오픈을 기념하며 국내 대표 오픈마켓인 11번가와 연계하여 쌀, 표고버섯 등 지역특산물 라이브방송을 진행하여 1시간 만에 23만 5천뷰를 달성했다.

aT는 광주, 대구 등 지역 민간 스튜디오와 연계하여 지역별 거점 스튜디오를 추가로 운영할 예정이며, 11번가·네이버 등 e커머스기업과 연계한 라이브방송을 통해 국내 농산물 판로확보와 K-Food Fair·국제식품박람회 등과 연계한 우리 농수산식품의 해외 판로 개척지원에도 힘쓸 계획이다.

aT 김춘진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와 농수산식품기업들이 aT 스튜디오를 적극 활용하여 국내외 판로를 확대할 수 있길 바란다”며, “aT는 앞으로도 디지털 유통혁신과 농가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