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오신날] 이재명 지사, '공정한 세상 부처님 가르침' 강조

머니투데이 더리더 최정면 기자 입력 : 2021.05.19 14:28
▲봉선사 방명록./사진=경기도청

이재명 경기도 지사가 경기 남양주시 봉선사에서 열린 부처님오신날(불기 2565년)봉축법요식에 참석했다. 

행사는 오전10시 개회, 삼귀의례를 비롯한 불교 의식, 공로패 수여, 축가, 관불 및 헌화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9일 불기 2565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공정한 세상에서 부처님의 가르침이 경기도 전역에 골고루 퍼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처님오신날 남양주 봉선사에서 열린 봉축법요식에서 축사하는 이재명 지사./사진=경기도청

이 지사는 오전 열린 봉축법요식 축사를 통해 “부처님은 모든 사람이 부처가 될 수 있다고 말씀했다. 한 사람 한 사람이 우주의 무게를 가진 존귀한 존재라는 의미”라며, “우리식으로 말하면 국민이 정말로 존귀한 존재라는 말씀과 동시에 모두가 평등·공평하게 취급받아야 한다는 점을 설파하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불교계 협조 덕분에 코로나 위기를 잘 넘어가고 있어 불교계 지도자 및 불자 여러분에게 각별히 감사 말씀드린다.”며, “부처님의 가피(자비의 힘으로 중생을 이롭게 하는 일)가 불자 여러분 가정에 가득하고 모두 성불하시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19일 봉축 법요식에는 이재명 지사를 비롯해 조응천 국회의원, 김한정 국회의원, 김용민 국회의원, 조광한 남양주시장, 안병용 의정부시장, 안승남 구리시장, 박윤국 포천시장, 윤용수 경기도의원, 초격스님을 비롯한 불교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choi09@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