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KOTRA와 몽골 폐광지역진흥 및 광해관리 경험 공유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6.04 09:26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몽골 중앙정부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6월 3일부터 4일까지 “폐광지역진흥 및 광해관리 기술학교” 세미나를 개최했다.

KOTRA 글로벌 CSR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몽골 자연환경관광부, 광업중공업부, KOTRA 울란바타르 무역관, 광해관리공단 몽골사무소에서 주요인사 30여명이 참석했다.

몽골은 세계 10대 자원부국으로 광업이 발달하였으나, 최근 폐광시기가 도래한 광산수가 증가함에 따라 폐광산 시설을 활용한 관광산업 개발 등 지역진흥사업을 계획 중이다.

이에 공단은 이번 세미나에서 폐광지역의 광해관리 기술 및 국내 각 폐광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지역진흥사업의 사례를 공유할 예정이다.

한국광해관리공단 이청룡 이사장은 “그간 공단이 국내외에서 추진한 광해관리 및 지역진흥사업의 경험과 노하우가 몽골 폐광지역의 새로운 활로를 찾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