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맥스 뉴질랜드 스페셜 호프 2021’ 출시!

2021년 올해 수확한 뉴질랜드 햇 호프 100%로 완성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8.18 10:52

뉴질랜드 100% 햇 호프(hop)로 만든 ‘맥스 뉴질랜드 스페셜 호프’가 출시된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맥스 뉴질랜드 스페셜 호프 2021’를 한정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월 슈퍼 아로마 호프로 반응이 좋았던 ‘아메리칸 스페셜 호프 2021’에 이어 올해 두번째 스페셜 한정판이다.

이번 맥스 스페셜 호프는 뉴질랜드 대자연에서 올해 수확한 “NEW HARVEST 모투에카(Motueka) 호프”로 완성했으며, 100% 햇 호프가 빚어내는 신선하고 싱그러운 트로피칼 풍미가 인상적이다.

알코올 도수는 4.7도로 두 가지 용량의 캔(355ml, 500ml) 제품으로 출시하며, 8월 넷째 주부터 전국 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맥스는 국내 최초 올몰트 맥주 브랜드로서 끝없는 탐험과 연구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최고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에 출시되는 맥스 뉴질랜드 스페셜 호프는 100% 올해 수확한 햇 호프로 만들어 더욱 신선한 맥스의 맛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자 2009년부터 업계 최초로 흔히 맛볼 수 없는 특별한 호프를 사용한 맥스 스페셜 한정판을 선보이고 있다. 뉴질랜드, 미국, 남아프리카공화국, 영국, 독일, 체코 등 국가의 호프를 사용해 차별화된 품질력의 맥스 스페셜 호프 에디션을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