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한솔제지, ‘친환경 패키징 개발’ 위해 맞손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ESG 경영 강화 업무협약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09.01 09:51
 
▲국내 1위 제약기업 유한양행과 최대 종합제지사인 한솔제지가 지속 가능한 친환경 패키징 개발 협력에 나선다./유한양행 제공
국내 1위 제약기업 유한양행과 최대 종합제지사인 한솔제지가 지속 가능한 친환경 패키징 개발 협력에 나선다.

유한양행(대표 조욱제)과 한솔제지(대표 한철규)는 지난 31일 서울 동작구 유한양행 본사에서 '지속가능한 친환경 패키징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와 한철규 한솔제지 대표이사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고자 ESG 경영을 강화하고 있는 양사의 의지가 일치함에 따라 추진되었다. 두 회사는 앞으로 유한양행의 의약품 및 생활용품에 적용 가능한 친환경 종이 패키징 소재 개발 및 도입 등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게 된다.

특히 기존 플라스틱 소재를 대체하여 친환경성과 보존성을 높인 종이 패키징 소재를 개발해 유한양행의 다양한 제품군에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이 일상 생활에서 쉽게 자원 순환에 동참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간다는 목표다.

유한양행은 국제적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인 ISO 45001을 구축하고 2009년 최초 지정 받은 녹색기업 인증을 지속 유지하고 있는 등 제약업계에서 대표적으로 친환경 경영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한솔제지는 재생펄프를 활용한 패키지 용지를 비롯, 연포장이 가능한 종이포장재 프로테고(Protego)와 PE free 종이용기 테라바스(Terravas) 등 친환경 소재 개발에 노력해 왔다.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는 “앞으로도 유한양행은 건강과 행복한 삶을 위한 우수 의약품 개발은 물론, 미래를 위한 친환경 경영에 더욱 힘쓸 것”이며 "친환경 제품 개발에 앞장서고 있는 한솔제지와의 협력을 통해 큰 시너지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