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커넥트, ‘엔씨소프트’로부터 30억 투자유치.. “라이브 스트리밍 역량 강화”

엔씨소프트의 글로벌 팬덤 플랫폼인 유니버스(UNIVERSE)와 협업 강화로 고객경험 가치 높일 예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09.06 23:37
K-POP, 뮤지컬 등 온택트 공연의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제공업체 ㈜라이브커넥트(대표 신희용)가 ㈜엔씨소프트로부터 3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전략적 투자를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 분야의 역량을 강화하는 중장기 협력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2020년 4월 창업한 라이브커넥트는 국내의 대표적인 온택트 라이브 스트리밍 전문 스타트업으로 아이즈원, 더보이즈, 강다니엘, 27회 드림콘서트 등 다수의 대형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온택트 콘서트에 대한 안정적 송출 레퍼런스와 멀티시점 감상이 가능한 멀티뷰, 언어별 라이브 자막, 아티스트와의 채팅 서비스 등 온택트 공연에 특화된 차별화된 기능을 제공하며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라이브커넥트 신희용 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을 이용하는 고객의 경험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연구개발의 확대 및 아티스트와의 1:1 온라인 팬미팅 서비스 등 신규 서비스 출시를 가속화할 예정”이라며, “엔씨소프트의 글로벌 팬덤 플랫폼인 유니버스(UNIVERSE)와의 협업을 강화하여 팬파티, 아이돌라이브 방송 등 유니버스의 다양한 라이브 콘텐츠 서비스의 고객경험 가치를 높이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라이브커넥트는 글로벌 스트리밍 서비스를 위한 라이브 컨텐츠 기획, 연출, 티켓팅, 중계, 다국어 자막 및 모든 프로세스를 지원하고, 인터랙티브 기능과 VR, AR의 다양한 연출 등 모든 형태의 라이브 컨텐츠를 극대화하는 맞춤형 스트리밍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또 데이터 최적화와 영상 동기화를 통해 저용량으로 고화질, 고음질을 안정적이고 지연없이 송출하는 스트리밍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