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비알코리아, ‘다 함께 행복한 미래’ ESG 경영 강화

지난 3일 ‘ESG 추진단’ 발대식에서 ESG 경영 활동에 대한 계획 구체화, 실천 의지 다져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9.07 15:46

SPC그룹이 운영하는 비알코리아가 올해를 ESG 경영의 원년의 해로 삼고, 공감과 상생의 자세로사회적 책임을 이행할 것을 약속했다.

비알코리아는 지난 3일 서울 양재동 SPC그룹 사옥에서 도세호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ESG 추진단’ 발대식을 가졌다. 비알코리아가 만드는 행복한 미래 ‘Happy With Us, 비알코리아’라는 슬로건 아래, ESG 경영을 더욱 본격화하기 위한 ‘ESG 추진단’의 사내추진단원을 임명하고 새로운 과제를 선정했다.

프랜차이즈 특성을 고려해 △환경, △사회, △거버넌스, 그리고 △고객의 총 4개 주제를 마련했으며, 주요 임직원 40여명으로 구성된 ESG 추진단원들은 △친환경 △폐기물저감 △사회공헌 △노사협력 △공정투명한 평가 및 보상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 조성 △공정거래 △재무 리스크 관리 △윤리 경영 △고객의 소리 통합 관리 △점포 서비스 개선 △점포 근무자 근로환경 개선 △가맹점과의 상생 등의 총 13개의 세부 과제를 이행하게 된다.

한편, 비알코리아는 올해 3월 구성된 ESG 준비위원회를 통해 시범 과제를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친환경 제품 및 패키지 도입, 어린이 환우와 가족들을 위한 기부협약 등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했으며, 이번 ‘ESG 추진단’ 발대식을 통해 본격적인 ESG 경영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SPC그룹 비알코리아 관계자는 “ESG 추진단 발대식을 통해 배스킨라빈스와 던킨 모두 고객, 사회, 환경과 함께 할 수 있는 활동들을 본격적으로 실천해 나갈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국내 대표 프랜차이즈 기업으로서 고객들의 행복한 미래를 책임지는 ESG 경영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