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농정원과, 농업·농촌 스마트화 구현 MOU 체결

농협 스마트농업지원센터 안정적 정착 지원, 양 기관 특화 콘텐츠·데이터 교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7.20 06:33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농정원”)은 15일 세종시 농정원에서 『농업·농촌의 스마트화, 지속가능한 농업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과 이종순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원장 간에 체결됐으며, 양 기관은 특화된 콘텐츠와 데이터를 교류하고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농협 스마트농업지원센터의 안정적 정착 지원 ▶콘텐츠 및 데이터 교류를 통한 농업·농촌의 스마트농업으로 빠른 전환 촉진 ▶농업인 및 농축협 임직원 대상 교육 컨설팅을 통한 스마트농업 전문역량 개발 ▶중소농, 청년농업인을 위한 스마트농업 확산 기반 마련 ▶농업·농촌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국산 농식품 소비 활성화 추진 등이다.

특히, 농정원은 생육 및 환경 관련 데이터 분야에 전문성과 함께 정부보조사업(ICT융복합 사업 등) 등 다양한 사업경험을 보유하고 있어, 농협이 올 1월 동천안농협을 시작으로 거점별로 구축하고 있는 「스마트농업지원센터」가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육지원과 더불어 컨설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그간 귀농·귀촌, 핀테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해 주신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관계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농업을 미래 성장산업으로 육성해 나가기 위해 더욱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 기관은 농촌 인구감소 및 고령화로 인한 농업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해 9월부터 실무자 간 협력과제를 수행해 왔는데, 분야별 협력과제를 확대 추진하기 위해 금번 MOU를 체결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