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국제환경영화제 출품작 공모, ‘지구야 우리 오늘부터 1일이다!’

5월 제주 함덕해수욕장에서 개최, 전 세계 12개국 각기 다른 환경영화 감상 기회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1.18 17:28
제주국제환경영화제조직위원회(이사장 조대훈, 이하 조직위)가 ‘제1회 2023 제주국제환경영화제’를 오는 5월 제주 함덕해수욕장에서 개최하고 영화제 출품작 공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제주국제환경영화제는 기후위기 시대에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자연이 살아 숨 쉬는 제주에서 자연과 함께 미디어를 통해 교육과 놀이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축제의 장으로, 영화제라는 수단을 통해 자연스럽고 편안하게 환경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나가며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영화제가 더욱 특별한 이유는 오징어 게임으로 전 세계가 주목한 제주에서 처음으로 국제 규모의 환경영화제를 개최함으로써, 지속가능한 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12개국의 각기 다른 환경영화를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이다.

함덕해수욕장의 아름다운 풍경 속에 메인 스테이지를 마련했으며,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오감이 만족할 수 있는 장소로 꾸밀 예정이다.

제주국제환경영화제 출품작 공모는 OST영화, 기후·환경영화, 상업영화, 예술영화 등 크게 4개 부문으로 나뉜다. 공모 기간은 1월 16일부터 3월 31일까지다. 참가자격은 국적 불문 영화를 사랑하는 사람이면 모두 가능하다.

접수된 작품은 엄정한 심사를 통해 선별되며, 개막식 당일 우수작품들에 대한 시상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국제환경영화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대훈 제주국제환경영화제조직위원회 이사장은 “제주국제환경영화제는 우리나라 영화계의 거장들인 감독, 배우, 작가들의 도움을 받아 3년을 준비해 왔다. 이번 영화제를 통해 한국의 문화와 함께 아름다운 제주도를 세계에 알리고, 최고의 환경영화제로 각인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