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설 명절 앞두고 소외된 이웃 위문활동을 통한 ESG 경영 실천

공단 본사 소재 인천 및 지방 환경본부 등 전국적 위문활동 전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1.19 14:43
▲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임직원 자발적 모금활동 통한 생필품 및 성금 약 1,200만원 상당 전달 예정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1월 19일(목) 설 명절을 맞아 지역 내 소외된 이웃 및 사회복지시설 등에 1,200만원 상당의 생필품 및 성금 등을 전달했다.

한국환경공단은 경영전략과제인 ‘ESG기반 경영확립 및 민간확산’을 위해 지역 내의 소외된 계층이 코로나로 인한 힘든 상황을 이겨 내고 따뜻한 설 명절을 지낼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이날 사회공헌활동은 본사가 소재한 인천지역 뿐 아니라, 서울, 대전, 광주, 부산, 등 지방 환경본부 등에서 전국적으로 시행했다.

한편, 공단은 임직원들의 천미만미* 운동을 통해 모금된 성금으로 약 1,200만원 상당의 생필품 및 성금 등을 사회복지시설 등에 기부하였으며, 매년 명절때마다 관내 주변 지역 소상공인의 제품을 구입하여 소외된 계층에 전달하는 등 지역기업과의 상생협력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국민들이 경제적으로 힘든 상황이지만, 나눔을 통해 어려운 이웃분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