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더좋은미래, 北에 “도발 중단, 대화” 촉구

최정면 머니투데이 더리더 기자입력 : 2017.09.13 19:15
더불어민주당 진보적 정책의견그룹인 ‘더좋은미래’는 13일 오전 모임을 갖고 최근 북한의 ICBM, 6차 핵실험으로 촉발된 북핵 위기에 대한 입장을 아래와 같이 발표했다.

전문에 따르면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 한반도에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다”며 자유한국당은 전술핵 배치를 주장하며 안보 장사에 몰입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원유공급 중단까지 주문했다”고 설명했다.

메르켈 독일 총리도 “북한의 핵동결과 경제제재조치 해제를 조건으로 대화할 것을 제안했다“며 ‘더좋은미래’는 남과
북을 포함한 관련 강대국 모두가 한반도의 긴장을 고조시키는 더 이상의 행위를 중단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더좋은미래는 “북한은 더 이상의 도발을 중단하고 대한민국 그리고 국제사회와 대화에 나서야한다“고 촉구했다.또한 한반도 비핵화를 부정하는 전술핵 배치나 독자적 핵무장을 반대한다“고 덧붙였다.

북의 6차 핵실험으로 촉발된 한반도 위기에 대해서 “이 기회에 ‘북한의 완전한 핵폐기와 평화협정 체결’을 목표로 한 한반도 비핵화 협상 프로세스를 제시하고 북과 국제사회를 설득해야 한다“고 밝혔다.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