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구속연장 여부' 유시민 " 박근혜 전 대통령 안 좋아하지만 석방될 가능성 有"

머니투데이 더리더 구민호 기자입력 : 2017.10.10 14:27
사진=JTBC 캡처

'썰전'에서 유시민 작가와 박준형 교수가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 연장 가능성에 대해 예측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썰전'에 출연한 유 작가는 "사실 6개월 안에 구속 피고인의 경우에는 1심 소송이 끝내게 되어 있다. 그런데 지금 변호인들 쪽에서 지연 전술을 써서 못 끝나게 됐다"고 보았다.

이어 "이 경우에도 무죄 추정의 원칙이 적용돼야 된다고 본다. 왜냐면 이재용 삼성 부회장의 뇌물 제공 유죄 판결을 1심에서 받았다"며 "그런 점들을 비춰볼 때 박근혜 전 대통령의 유죄 판결이 날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것은 누구나 다 인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러나 재판이 된 것은 아니다"며 "석방을 막으려면 검찰이 '이거 말고 더 있었어요'라고 추가 구속영장을 청구해 법원이 받아드리면 연장된다"고 말했다.

특히 유 작가는 "재판부는 여론이 아닌 법리로 하기 때문에 그런 점에서 보면 내가 박근혜 전 대통령을 안 좋아하지만 그냥 석방될 가능성도 있다"고 예측했다.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