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윤, 양예원 폭로에 용기 얻었나...추가 피해자 더 있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한희 기자입력 : 2018.05.17 10:53
사진=양예원 인스타그램
양예원의 성추행 폭로에 이어 이소윤까지 용기를 얻은 것으로 보인다. 

이소윤은 양예원이 17일 오전 피팅 모델 아르바이트를 할 당시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이후 자신도 같은 피해를 당했다고 밝혔다.

초반 ‘미투 운동’이 시작됐을 당시에도 국내에는 큰 파장이 일었다. 한 사람의 어려운 결정 끝에 내뱉은 고백이 또 다른 피해자들에게도 용기를 주며 겉잡을 수 없이 퍼진 바 있다.

정치계는 물론이고 문화 연예계, 학계까지 성추행의 안전지대는 없었다.

특히 양예원과 이소윤의 연달은 폭로로 또 다른 피팅 모델 아르바이트 관련 피해자들이 용기를 낼 수 있을지도 관심이다.

알려진 바 에 따르면 피팅 모델 아르바이트를 빌미로 성추행이 공공연히 일어나고 있었다. 이로 인해 실제 처벌을 받은 사례도 있다. 

네티즌은 양예원과 이소윤의 용기에 응원과 위로의 글을 보내고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