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 화재 일가족 중태, 큰딸은 어떻게 빠져나왔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한희 기자입력 : 2018.08.10 12:58
사진=서울 송파소방서 제공
잠실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해 일가족 3명이 중태에 빠졌다.

10일 오전 3시 35분께 서울 송파구 잠실의 한 아파트 1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일가족 3명이 중태에 빠졌다.

잠실 아파트 화재는 40여분 만인 4시 16분께 진화됐지만, 집 대부분이 타고 3500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에어컨 주변에서 최초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에어컨이 화재 원인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이 잠실 아파트 와재로 안방에서 취침 중이었던 부친, 모친 최 씨와 아들 이 군 등 일가족 3명은 맥박과 호흡은 있으나 중태에 빠진 상태다.

베란다와 연결된 방에서 취침 중이었던 큰딸은 베란다를 통해 아파트 밖으로 빠져나왔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