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MG희망나눔 금융교실 신규 강사양성 실시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입력 : 2018.09.21 18:40
새마을금고(중앙회장 박차훈)는 금융지식 전파 및 재무설계 컨설팅 서비스 등 재능기부활동의 일환으로 "MG희망나눔 금융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천안시 소재 MG인재개발원에서 새마을금고 직원(162명)을 대상으로 9월 3일부터 2주간에 걸쳐 ‘MG희망나눔 금융교실 신규 강사양성‘ 및 ‘기존 금융강사에 대한 보수교육‘을 실시했다. 금융지식 취약계층에 대한 금융교육 실시 및 서민의 금융 이해력 증진, 합리적 금융소비자 육성 등을 위해 매년 신규 금융강사를 양성하고 있다. 또한, 기존 금융강사에게는 MG희망나눔 금융교실에 대한 만족도 향상을 위해 꾸준하게 보수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새로이 금융강사 자격증을 받은 새마을금고 직원들은 앞으로 MG희망나눔 금융 교실 강사로서 새마을금고 회원들을 대상으로 ▲ 보이스피싱․불법사금융 피해예방법 ▲ 알아두면 유익한 금융상식 ▲ 금융거래 시 필수적인 생활법률지식 등 다양한 주제로 금융교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희망금융교실은 새마을금고 회원은 물론 지역주민들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전국 새마을금고에서 신청할 수 있다.

새마을금고중앙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의 금융취약계층을 상대로 한 금융교육을 확대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이외에도 취업준비 대학생 및 초기 청년 창업자들을 위한 역량강화 교육 프로인 ‘MG희망나눔 대학생 취업캠프’, ‘MG 사회적 경제 청년 창업 캠프’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