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장애인의 날 맞아 특별교통수단 '희망콜' 4월 20일 무료운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04.17 14:24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제39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특별교통수단(희망콜) 이용자를 대상으로 무료로 운행한다.


무료이용 대상자는 특별교통수단(희망콜) 이용대상인 장애1∼2급, 장애3∼6급 중 휠체어 이용자, 65세 이상으로 대중교통 수단의 이용이 어려운 사람, 휠체어 이용자 중 통학목적(초·중·고)으로 관내 통행이 어려운 사람이다.

교통정책과 김양오 과장은 “장애인의 날 무료운행을 통해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 및 사회참여 확대를 목표로 운영하는 희망콜의 의의를 다시 한 번 되새길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라고 전했다.

이용신청은 콜센터 또는 인터넷홈페이지, 스마트폰앱(경기도 광역이동지원센터)으로 사전예약하면 된다. 또한 24시간 즉시 콜 신청을 통해 당일 이용도 가능하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