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특대 여행 가방 가득 선물이? 아내 반응은...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1.27 23:53

사진: 방송 캡처

성우 김기현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7일 밤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데뷔 50년 차 성우 김기현의 인생사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기현은 자신의 아내에 대해 "만난 지 3개월 만에 결혼했다", "아내에게 첫 눈에 반했다"라고 전해 관심을 모았다.


김기현은 앞서 방송된 채널A '내조의 여왕'에 출연해 아내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당시 김기현은 "아내에게 선물을 자주 하는 편이지만 내가 고른 선물을 모두 마음에 들어하지 않더라. 그래서 요즘엔 현찰로 대신한다"고 전했다.


이어 김기현은 "인상 깊었던 향기의 향수를 선물하기 위해 백화점의 모든 향수를 일일이 시향하며 찾아내기도 하고, 동대문시장에서 아내에게 어울릴 것 같은 옷을 고르다 너무 많아 특대 사이즈 여행가방에 가득 채워 선물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에 아내 손영화는 "여행가방에 있는 그 많은 옷들 중 입을만한 옷이 한 벌도 없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