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새보수 창당 전 바미당 탈당 예고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대환 기자 입력 : 2019.12.26 17:59
사진제공=뉴스1(새로운보수당 창당준비위원회)

하태경 새로운보수당 창당준비위원장이 "(다음달 5일) 창당 전에는 탈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당 창당을 선언한 바른미래당 비당권파 의원들의 탈당 시기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하 위원장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새보수당 창당준비위원회 비전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렇게 말했다.

 

하 위원장은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비전회의에서 1월 5일 창당할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새로운보수당 창준위는 이에 발맞춰 바른미래당에서의 탈당과 새로운보수당 창당을 위해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또한, 창준위는 이날 새로운보수당 심볼과 로고, 당색 등을 확정해 공개했다.

 

로고를 발표한 박천욱 새보수당 홍보팀장은 "새보수당은 새로움에 걸맞게 새로운 정치를 희망하는 국민과 함께한다는 생각으로 심볼과 로고를 만들었다"며 "새로운의 모음과 자음을 합성해서 3차원적인 심볼, 감정을 담아낼 수 있는 이모티콘 형태로 제작했다. 또 심볼에 감성을 담아 국민들과 함께 만들어가고 즐길 수 있도록 입체적 활용도가 높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하 위원장은 새로운보수당 당색이 과거 '바른정당'과 비슷하다는 지적에 "바른정당을 뿌리로 우리가 뻗어 나가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이날 하 위원장은 국회 본회의에 기습 상정된 선거법 개정안과 관련해 "가슴으로 정치를 해야지 잔머리로 정치하면 국민들한테 외면을 받는다"며 "선거법을 합의로 처리 안하니 이런 꼼수에 역꼼수 난무하는 정말 부끄러운 국회가 된 것 아니냐"고 비판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