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이 경쟁력'...고양시,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협약

일자리‧돌봄사업 등 2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사업 추진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1.20 23:36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20일 서울중앙우체국 대회의실에서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과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신규지정된 10개 지자체, 재지정된 4개 지자체의 단체장, 관계공무원, 시민참여단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도시 조성 협약서에 서명하고 현판을 전달받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고양시는 1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 성과를 바탕으로 2단계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향후 5년간(2020년~2024년) 여성친화도시 지위를 유지하게 된다.

시는 2단계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하여 공동체활동 지원공간 여성커뮤니티센터 운영, 일자리와 돌봄사업, 여성친화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수제품 공동브랜드 구축, 성평등한 스포츠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재준 시장은 “1단계 여성친화도시가 제도를 바로잡고 기반을 마련하는 기간이었다면 2단계는 여성들의 삶에 실제로 와 닿는 정책을 만드는데 주력하고자 한다. 여성친화도시는 단순한 이름표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책임과 약속이다”라며 “여성이 도시경쟁력이 되는 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