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설 연휴 가스 안정적 공급에 집중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1.22 20:07
안양시가 설 명절연휴에 대비 가스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지난 7일과 16일에 관내 LPG가스충전소와 CNG충전소 등 5곳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한국가스안전공사·삼천리ENG와 합동으로 이뤄졌다.

가스공급설비 시설기준, 안전장치 정상작동 여부 등 사고예방에 초점이 맞춰졌다.

특히 LPG가스는 사소한 시설 결함과 부주의가 자칫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연휴기간에도 안전에 소홀함이 없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LPG차량 운전자가 가스 누출 여부가 의심스러울 경우 신속한 탐지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것도 요청했다.

점검과장에서 기기이상이 드러난 감지기에 대해 속히 수리조치 할 것을 지시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 평소에도 가스공급이 안정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지도 감독을 강화해나가겠다고 전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