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청, 홈페이지에 '긴급히 알려드립니다' 공지문 보니...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20.02.28 13:42


성동구청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성동구청이 폐쇄됐다.


성동구청이 홈페이지를 통해 '긴급히 알려드립니다'라는 공지문을 공개했다.


긴급 공지문에는 "오늘 강동구에서 확진판정을 받은 확진자 중 한 분(명성교회 부목사 동일 아파트 거주)이 성동구청 직원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에 성동구청 측은 28일 오전 11시50분 부터 24시간 동안 구청을 폐쇄할 예정이다.


한편 성동구청 코로나 확진자에 대한 자세한 역학조사는 추후 발표될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