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관내 학생 1만여 명에 ‘농산물꾸러미’ 제공

학부모 급식부담 경감 및 학교급식 납품농가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6.05 10:22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코로나19로 인한 학교급식 중단에 따른 학부모 부담을 줄이고 판로가 막힌 학교급식 납품 농가를 돕기 위해 관내 학생 가정에 농산물 꾸러미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달 공주교육지원청과 각 학교장, 영양사, 학부모, 농가 등이 참여한 별도 협의회를 개최해 구성품목과 공급 방식 등을 협의 결정했다.

공급대상은 관내 초‧중‧고‧특수 53개 학교 1만 499명이며 학생 1인당 3만원의 농산물꾸러미를 구성해 6월과 7월 중 순차 배송할 예정이다.

농산물 꾸러미 구성품목은 학교급식에 납품되는 공주산 친환경 농산물로 유기농 삼광 쌀을 비롯해 비교적 저장성이 좋은 햇감자, 햇양파 등 6종이다.

김대환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학생가정 농산물 꾸러미 공급을 통해 학교급식에 납품되는 식재료를 각 가정에서 직접 배송 받음으로써 학교급식에 대한 신뢰 형성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학교급식 납품 농가에게는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