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향기, “나도 처음인데...” 과거 ‘첫 키스’ 발언 화제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유나 기자입력 : 2018.01.13 13:15
사진=MBC
김향기가 화제인 가운데 과거 드라마에서 선보인 생애 ‘첫 키스’가 이목을 끈다.


김향기는 지난 2013년 MBC 수목드라마 '여왕의 교실'에서 첫사랑 ‘도진’ 역을 맡은 강찬희와 설레는 ‘뽀뽀신’을 촬영해 관심을 받았다.

당시 김향기는 “나도 처음인데 찬희 오빠도 내가 첫 뽀뽀 상대”라며 좀처럼 긴장을 풀지 못했다.

이어 강찬희는 “처음으로 해보는 뽀뽀신에 향기와 첫 호흡을 맞춰 부끄럽고 어색했지만 감독님이 편한 분위기로 이끌어 주셔서 잘 마칠 수 있었다”라며 “지금도 그때 생각하면 부끄럽지만 장면이 예쁘게 잘 나오 것 같아 다행”이라고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한편, 김향기는 최근 영화 ‘신과함께’에서 저승차사 ‘덕춘’역으로 아역부터 닦은 연기 내공을 선보여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