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반포면, 인구늘리기 업무협약 맺어

기관 직원 전입 적극 유도…전입지원금 지원 등 협력키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19.04.18 11:51
공주시 반포면(면장 이주성)이 16일 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인구 늘리기 추진을 위해 치료감호소 외 12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주성 반포면장과 조성남 치료감호소장을 비롯한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을 맺고 공주시 인구를 늘리는데 뜻을 함께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치료감호소 및 대전교원연수원 등 기관은 직원들의 전입을 적극 유도하고 귀농·귀촌을 홍보하기로 했으며, 반포면은 ‘공주시 내고장 주소 갖기’ 지원 조례에 따른 전입지원금 지원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주성 반포면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반포면과 기관 간 상생협력관계를 더욱 견고히 하고 함께 성장하는 상생발전의 새로운 기틀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