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스트, 봉변 당한 이유? ‘아나운서와 사귄 거냐’

머니투데이 더리더 이성민 입력 : 2020.05.06 10:54

사진=감스트 방송화면 캡처

아프리카 TV BJ 겸 유명 유튜버 감스트(본명 김인직)가 괴한의 침입으로 방송을 중단했다.

감스트는 5일 아프리카TV를 통해 BJ 킴성태, 기훈, 봉준과 서울시 강남구 스튜디오에서 합동방송을 진행하던 중 괴한의 침입을 받았다.

이에 방송은 약 1시간 가까이 중단됐다. 시청자 한 명이 스튜디오에 난입해 “잠깐만 나오라고”라며 고성을 지르는 등 난동을 피웠기 때문이다.

이후 방송을 재개한 감스트는 “스튜디오에 찾아온 한 사람 때문에 소란이 있었다”며 “그는 ‘MBC 활동 당시 같이 방송했던 아나운서와 사귄 게 아니냐’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매니저 1명이 전치 2주의 부상을 입은 상태”라고 전했다.

감스트는 이 시청자에 대해 “현재 법적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감스트가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감스트GAMST’는 약 172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jihunbaragi@naver.com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