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창업농지원센터, (사)한국새농민중앙회와 청년농 육성지원 업무협약

청년농업인 육성·성장을 위한 재배기술 컨설팅 및 취농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3.22 13:49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 창업농지원센터는 3월 18일 경기 안성시 창업농지원센터에서 (사)한국새농민중앙회(회장 김안석)와 청년농업인 육성·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농협이 운영하는 청년농부사관학교 졸업생들이 영농정착 초기에 겪을 수 있는 작목재배에 대한 기술적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체결됐으며, 이를 계기로 동일한 재배작목에 대한 선진 영농기술과 노하우를 갖고 있는 새농민회원과 청년농업인 간 멘토·멘티 체결을 통해 핀포인트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영농정착률 제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청년농부사관학교 졸업생 중 재무사정상 영농정착을 하지 못하고 있는 경우 취농 지원에 관한 상호협력방안도 마련되었다. 일반적으로 창농 의지는 있으나 초기 운영자금이 부족한 청년들은 충분한 자금을 마련한 후에야 본격적인 귀농 또는 창농이 가능하다. 이러한 예비 청년농업인을 대상으로 새농민회가 회원의 농장이나 영농조합법인 등에 취농할 수 있도록 알선과 지원을 한다는 내용이다.

(사)한국새농민중앙회의 김안석 회장은 “청년농업인은 우리 농업·농촌의 미래이자 희망인데 농업으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새농민회가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며, “그들이 선진농업인으로 성장하여 새농민회원이 될 것이므로 조직차원에서도 매우 유의미한 일이다”고 말했다.

농협창업농지원센터 류인석 센터장은 “고령화가 심화되는 농촌지역사회에 청년들의 영농정착률을 제고하여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새농민회와 함께 힘써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