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 종사자 여러분, 국립세종수목원에서 힐링하세요.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09.06 23:44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소속 국립세종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오는 9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3개월간 코로나-19 대응 종사자에게 무료관람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무료관람 서비스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방역 대응 종사자의 노고에 감사드리는 뜻을 담아 휴식과 힐링을 할 수 있도록 수목원 무료입장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무료입장 대상은 전국 코로나-19 대응 종사자(의사, 간호사, 병원 및 보건소 관계자, 소방관) 본인과 동반가족이며, 신분증 또는 재직증명서 등의 확인을 통해 혜택을 제공한다.
* 사계절전시온실은 코로나-19 단계별 운영기준에 따라 사전예약제(국립세종수목원 홈페이지)로 운영하고 있어 예약자에 한해 무료 관람 서비스 제공

국립세종수목원은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 종사 의료진을 대상으로 무료관람 서비스(의료진 및 동반 1인)를 제공한 바 있으며, 이번에는 대상 및 기간을 확대하여 운영한다.

이유미 국립세종수목원장은 “이번 이벤트를 통해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친 대응 종사자분들과 그 가족이 재충전할 수 있는 휴식과 힐링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