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치매가족을 위한 ‘희망다이어리’ 프로그램 운영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1.28 19:06
안성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치매어르신 가족들의 올바른 치매 인식 전달과 효과적인 부양 스트레스 관리를 위하여 ‘희망다이어리’ 가족교실을 운영한다.

‘희망다이어리’는 치매 노인을 돌보는 가족들의 스트레스와 부양부담을 줄이고 건강하고 행복한 생활을 누리는 것을 돕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본 프로그램은 2월 4일부터 주1회 10회 진행되며, 가족들에게 치매와 관련된 유용한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는 ‘교육활동’, 환자를 돌보면서 느꼈던 어려움과 희망을 글로 표현해보는 ‘희망다이어리쓰기’, 심신의 긴장을 풀어주는 ‘이완 및 명상요법’으로 구성된다.

또한, 다른 가족들과 그간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통해 서로에 대한 이해와 어르신을 부양하는데 적합한 대처방법에 대해 이야기 하는 시간도 갖는다.

이외에 ▲돌봄부담분석 ▲치매를 맞이하는 첫걸음교실 ▲정서적 지지를 위한 힐링프로그램 및 자조모임 ▲가족카페 등 다양한 가족지원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희망다이어리, 가족지원프로그램을 통해 배운 다양한 방법을 생활 속에 실천하면서 스트레스와 부양부담을 줄이고 희망을 찾아가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많은 참여를 당부 했다.

참여 신청은 안성시 치매안심센터로 전화 또는 방문을 통해 문의하면 된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