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광업 폐기물 자원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5.12 09:13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광업 폐기물인 슬러지 재활용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바이오가스 전처리 전문기업인 ㈜이앤켐솔루션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은 공단이 ㈜이앤켐솔루션과 함께 확보한 바이오가스 내 황화수소와 실록산을 동시에 제거할 수 있는 광산배수 슬러지를 활용한 흡착제 특허기술을 상용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공단은 신기술 현장 실증 테스트 베드로 강원도 강릉에 위치한 영동탄광 수질정화시설 슬러지와 흡착제 생산시설 부지를 ㈜이앤켐솔루션에 제공하고 행정적·기술적 지원을 하여 연간 140여톤의 흡착제를 생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청룡 공단 이사장은 “이번 사업은 폐기물로 처리되던 슬러지를 바이오가스 탈황제 원료의 수입대체제로 재활용하는 친환경 순환자원형 그린뉴딜 모델이며, 앞으로 광산배수 슬러지의 타분야 활용 확산을 위해 중소기업과 공동 기술개발 및 사업화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