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비 최대 53% 환급, 경기도민 위한 'The 경기패스' 신청 시작

[지자체 NOW]5월 1일부터 본격 시행, 김동연 지사 카드 신청 시연 "도민 많은 혜택 누리길..."

머니투데이 더리더 신재은 기자 입력 : 2024.04.24 11:41
▲The 경기패스 카드를 신청하고 있는 김동연 경기도지사/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민을 위한 교통카드인 ‘The 경기패스’ 사업이 오는 5월 1일 본격 시행되는 가운데, 경기도가 24일부터 The 경기패스 신청이 시작된다고 밝혔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이날 도청 집무실에서 카드 신청 등 절차를 직접 시연하며 “도민 여러분들이 많은 혜택을 누렸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오래 기다렸던 The 경기패스 신청이 시작됐다”며 “출근하고 다른 일에 앞서 제일 먼저 카드를 신청했다”고 설명했다. 

The 경기패스는 경기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교통카드로, 매월 사용 교통비의 20~53%까지 환급이 가능하다. 20·30대 청년은 30%, 40대 이상은 20%, 저소득층은 53% 환급된다.

정부가 진행하는 K-패스의 월 60회 한도를 무제한으로 확대한 것이 차이점이다. 30% 환급 대상인 청년의 기준도 19~34세에서 19~39세까지 늘렸다. 단, 15회 이상 사용해야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광역버스, 신분당선과 올해 3월 개통한 GTX(광역급행철도) 등 전국 모든 대중교통수단을 포함한다. 서울시가 진행하는 기후동행카드가 김포나 서울 안에서만 사용 가능한 것과 구별된다. 환급 방식이어서 최초 한 번만 등록하면 매달 충전할 필요가 없다는 점도 장점이다. 다만 고속버스, KTX 등 별도 발권받아 탑승하는 교통수단은 환급받을 수 없다.

The 경기패스는 별도의 카드 발급 없이 K-패스 카드 한 장으로 사용 가능하다. K-패스 회원가입 시 자동으로 주소지 검증 절차가 진행되고, 경기도민임이 확인되면 자동으로 The 경기패스 혜택이 적용된다.

The 경기패스 이용을 원하는 도민은 K-패스 누리집 또는 각 카드사(신한, KB국민, NH농협, 우리, 하나, 삼성, 현대, BC, IBK기업은행, 광주은행, 케이뱅크, 이동의즐거움, DGB 유페이) 누리집을 통해 K-패스 전용 카드(신용/체크카드)를 발급받아야 한다. 카드 발급 후 5월 1일부터 K패스 누리집에서 회원가입을 하면 된다.

▲The 경기패스 카드를 신청하고 있는 김동연 경기도지사/사진제공=경기도청

jenny0912@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