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상호금융, 「NH소상공인파트너」 출시!

소상공인을 위해 금융·경영관리·세무지원 등 한데 모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2.23 17:42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21일 금융, 경영·세무지원, 식자재 구매 등을 한데 모은 소상공인 전용 모바일 플랫폼 ‘NH소상공인파트너’를 출시했다.

‘NH소상공인파트너’에서는 전 은행의 계좌를 통합해 관리할 수 있고, 보안매체 없이 1일 2백만원까지 송금 가능하다. 또한 사업장의 매출과 매입, 손익 등에 대한 보고서를 제공해 사업현황을 한 눈에 볼 수 있고, 증빙자료를 세무사무소와 실시간 연동해 세무업무까지 손쉽게 처리할 수 있다. 아울러, 요식업 등 식자재 구매가 필요한 고객은 앱과 연동된 농협몰을 통해 신선한 농산물을 바로 주문할 수 있다.

기본 서비스 이용료는 무료이며, 농협 기업인터넷뱅킹을 이용하는 개인사업자는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가입을 원하는 고객은 가까운 농·축협 영업점 방문 또는 기업인터넷뱅킹에 접속해 서비스 가입을 신청한 후 ‘NH소상공인파트너’ 앱을 설치하면 된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NH소상공인파트너」는 소상공인 고객의 업무 부담을 줄이고, 세무컨설팅 등 꼭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농협이 보유한 유통·금융 인프라를 기반으로 전국 소상공인의 성공적인 경영을 돕는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