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관고전통시장, 예스파크상점가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 공모 최종 선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09.20 14:03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21년도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에 관고전통시장과 예스파크 상점가가 최종 선정되었다.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 사업은 성장과 발전 가능성이 높은 시장을 선별해 특성화시장 육성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시장당 2억 8천만원의 사업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사업의 주요 내용은 △편리한 지불‧결제 △가격 원산지 표시, 교환, 환불, A/S, 친절 등 고객신뢰 제고 △위생 및 청결 등 3대 서비스 혁신과 △상인조직 역량강화 △시장 안전관리 및 화재 예방 등 2대 조직역량 강화를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공모 선정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여건과 다른 해에 비해 더욱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경기도에서 이천시 2개 시장만 선정되어 더욱 의미가 있다. 또, 해당 사업 완료 후 평가 결과에 따라 2년간 최대 10억원 지원되는 ‘문화관광형시장’으로 연속지원의 기회가 주어지므로 상인들이 거는 기대도 매우 높다.

이천시 관계자는 ”이번 특성화첫걸음 기반조성 사업을 통해 시장 상인들이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추어 서비스를 개선하고 상인 간 단합하여 앞으로 문화관광형시장으로 도약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