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11월 18일 새로운 군포 100년 도약을 위한 비전선포식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11.13 18:29
군포시가 지나온 100년 역사를 재조명하고 새로운 100년을 시민들과 함께 만들기 위한 ‘새로운 군포 100년 비전선포식’을 11월 18일 저녁 7시 군포문화예술회관 수리홀에서 개최한다.



지난 1년간 시민과 함께 추진한 ‘새로운 군포 100년 기념사업’을 결산하는 차원의 이번 행사는 일반적인 형태의 비전선포식이 아닌 이미지 음악 놀이극 형태로 진행된다.



“꽃으로 피어난 100년의 군포! 그 향, 새로운 시대로 퍼지다”를 주제로 개최되는 비전선포식은 국악인 박애리씨와 남상일씨의 사회로 한대희 군포시장과 이학영 국회의원, 성복임 군포시의회의장 등이 놀이극에 출연할 예정이며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과거-현재-미래로 이어지는 시간여행을 통해 군포의 지난 100년 역사를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회고하고, ‘주거와 환경 중심 도시’,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 ‘문화와 역사의 도시’, ‘도시 전체가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건강 도시’ 등을 위해 ‘사람을 생각하는 도시’, ‘도시가 바로 사람인 도시’를 시민과 함께 추진하는 내용을 비전에 담을 계획이다.



또한 꿈의 오케스트라 연주, 군포시민가수와 시립소년소녀합창단 등의 노래가 울리면서 금정역 정차가 확정된 GTX(수도권 광역급행철도)-C 노선이 등장하고 군포 미래의 청사진이 나타나는 등, 시각과 청각 등 공감각을 자극하는 공연도 예정돼 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새로운 군포 100년 사업을 위하여 지난 1년간 많은 시민들께서 관심을 갖고 참여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이번 비전선포식을 오랜시간 준비한 만큼 시민들께서 뜻깊은 공연을 즐기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비전선포식 관람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군포시청 유튜브 계정을 통한 온라인 관람을 기본으로 하되, 현장 관람을 희망할 경우 군포시청 정책감사실, 또는 군포문화예술회관 공연기획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