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MCS, 제2대 정성진 사장 취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2.03 16:46
▲ 사진제공=한전MCS
한전MCS(주) 제2대 정선진 신임 사장이 2월 1일(수) 공식 취임했다.

정성진 한전MCS(주) 사장은 이날 오후 4시 전남 나주 본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정성진 사장은 1986년 한국전력공사 입사를 시작으로 한전산업개발 충청지사장, 한국서부발전 상임감사, 호서대학교 경영학과 초빙교수를 역임하여 공공성 실현과 경영혁신에 대한 전문성을 쌓았다.

정성진 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한전MCS가 가진「인적·기술적 플랫폼」으로 정부와 한전·에너지 산업계를 연결하여 에너지 산업의 새로운 개척자 역할과 더불어, 가가호호 방문하는 전력매니저의 업무 특성을 적극 활용해 정부 정책과 발맞춘 ‘에너지 취약계층 및 복지 사각지대 발굴’ 등 대국민 최접점 전력서비스에 대한 막중한 책임감과 사명감으로 어깨가 무겁다”면서 이를 지속적으로 펼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혁신이 필요한 시점임을 강조했다.

특히 新성장동력 창출, 안전사고 예방 체질화, 적법한 노사문화 실천, 사회적 책임을 위한 ESG경영 선도, 재무건정성 확보의 다섯 가지를 당부했다.

정성진 사장의 임기는 2023년 2월 1일부터 2026년 1월 31일까지 3년이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