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에 앞서 딘딘도..‘사재기 너무 많아 차트가 콘크리트라고 한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11.24 09:55

사진=딘딘 SNS


가수 박경이 ‘음원 사재기’를 저격한 가운데, 가수 딘딘이 발언도 함께 회자되고 있다.

박경은 오늘 24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음원 사재기’를 비판하며 실명을 거론했다.

딘딘 역시 21일 자신의 SNS에 “속 시원하다. 기계가 없어질 때까지 음악해서 이겨내겠다. 오늘도 콘크리트 차트 속에서 어떻게 차트인 깔짝한 저같이 기적이 일어나는 나날들을 보내시길! 앨범 많이 들어주세요”라며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딘딘의 앨범이 차트인 했다는 내용의 기사가 담겨 있었다. 특히 “사재기아웃, 속시원, 철파엠, 감사합니다”라는 해시태그가 달려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딘딘은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해서도 “사재기가 너무 많아 차트가 콘크리트라고 한다. 그런데 어떻게 들어갔다. 곧 차트아웃 될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