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다경, 남진과 인연..그리고 ‘늦은밤 택시비 주던 송가인’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12.28 17:00

사진=정다경 SNS


정다경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정다경이 지난 26일 출연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메리 트로트마스’ 특집으로 꾸며져 송가인, 정미애, 홍자, 숙행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정다경은 남진의 공연 기획팀에서 스태프로 활동하며 전공인 한국무용을 살려 무대에도 오른 바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남진 선생님은 묵음이 좀 있으시다”라며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하지만 ‘마이크 고장 난 것 아니냐’는 평을 들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정다경은 송가인과의 일화도 전했다. 그는 “회식할 때 먼저 간다고 말했더니 ‘귄 없다’고 하시더라. 그게 무슨 뜻인가 했더니 전라도 말로 최고의 욕이라고 하더라”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초창기 활동 하던 때, 송가인이 늦은 시각 택시를 타고 가라고 용돈을 준 적 있다고 밝혀 감동을 자아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