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트럼프, 김정은에게 생일 축하 메시지…긍정적"

'김정은 신뢰하느냐' 질문에…"외교 보이지 않는 부분 더 많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홍세미 기자 입력 : 2020.01.14 10:24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0 대통령 신년기자회견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위원장에게 생일축하 메시지를 보낸 것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14일 청와대 영빈관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아직도 김 위원장의 비핵화, 답방에 대해 신뢰하느냐'는 질문에 "지금 남북간, 북미간 대화 모두 낙관할수도 비관할 단계도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의 생일을 축하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것만으로 부족하다고 생각했는지 별도로 친서를 똑같은 내용으로 보냈다. 긍정적이라고 평가한다"고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은 친서 수령하고 반응 즉각적으로 내놨다. 여전히 대화의 문을 받지 않았다"라며 "북미 대화가 활발한 것은 아니지만 노력은 계속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남북도 마찬가지다. 외교는 눈에 보이는 것 보다 눈에 보이지않는 부분이 더 많다"며 "지금 북미관계 대화와 맞물리면서 남북도 어렵지만 대화를 통해서 풀어가려는 노력은 지속되고 있다. 낙관적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semi4094@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