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제6회 대구광역시 장애인대상’ 수상후보자 공모

장애극복·장애봉사부문 수상후보자 2월 6일부터 추천 접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1.30 17:42
대구시는 다음 달 6일부터 한 달간 ‘제6회 대구광역시 장애인대상’ 수상후보자를 공모한다.

공모는 △장애극복부문 △장애봉사부문 총 2개 부문으로 수상후보자 추천대상은 공고일 현재 대구시에 3년 이상 계속하여 거주(소재)하고 있는 시민(또는 단체)이다.

‘장애극복부문’은 장애를 극복하고 자립해 타인에게 귀감이 되는 장애인 당사자이며, ‘장애봉사부문’은 장애인의 권익보호와 인권증진 등 장애인을 위한 헌신과 봉사로 사회의 귀감이 되는 시민이나 단체이다.

후보자 추천은 구청장·군수, 복지부문 비영리법인·대구시에 등록된 비영리민간단체장이 할 수 있으며, 만 19세 이상의 대구시민 20인 이상의 연서로도 가능하다.

대구시는 공적심사위원회의를 구성하고 공모기간 추천 받은 후보자를 심사해 최종 수상자를 선정한다. 시상은 4월 20일에 열리는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에서 할 예정이다.

대구시 장애인대상은 2015년 처음 시행되어 매년 장애극복과 장애봉사로 지역의 장애인 복지증진에 기여한 공이 가장 큰 시민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지난해까지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헌신해 온 시민 10명에게 수여됐다.

김재동 대구시 보건복지국장은 “장애인을 위해 숨어서 봉사하며 희망을 나눠주고 있는 훌륭한 후보자를 많이 추천해 주시길 부탁한다”며 “우리 지역 공동체에 따뜻한 등불이 되는 분들의 선행이 널리 알려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각 부문별 요건과 추천서 제출서식 등 자세한 내용은 대구시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추천서는 공모마감일(3월 6일 18:00)까지 거주지 또는 단체 소재지 구·군을 방문하거나 등기우편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문의는 대구시 장애인복지과로 하면 된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